남해군, 황제의 과일 ‘하미과’ 새로운 소득작물 개발 | 경제일반

본문 바로가기

메인 롤링

사이트 내 전체검색
경제일반
남해군, 황제의 과일 ‘하미과’ 새로운 소득작물 개발
기사입력 2020-07-28 15:15   최종편집 경남우리신문
작성자 김호경

본문

[경남우리신문]남해군농업기술센터에서 마늘과 시금치에 편중된 작물을 다양화하고 새로운 소득작물을 개발하기 위해 소비시장에서 인기가 있는 ‘하미과’ 작목을 선정, 시범재배해 첫 수확의 결실을 맺었다.

'하미과'는 신장위구르 지역 하미지구의 특산물이다.

청 왕조 때 하미국의 왕이 청나라 황제에게 진상하자 황제가 그 맛에 반해 하미과로 이름을 붙여준 것으로 유래된다.

3535039852_MpZViX8o_bdcffb9836e1f5d354ae
▲남해군, 황제의 과일 ‘하미과’ 새로운 소득작물 개발     ©경남우리신문 편집국

메론의 일종이지만 기존 메론과는 다른 특유의 향이 있고 당도가 월등히 높으며 후숙해도 물러지지 않는 특징이 있다.

특히 여름철에 차게 해서 디저트로 먹으면 제격인 과일이다.

우리나라 기후에서는 시설하우스에서 정상적인 생산이 가능하다.

하미과 시범재배는 총5 개소 3,574㎡에서 실시했다.

농업기술센터 내 시범포장과 농가 4곳의 시설하우스이다.

재배조건에 따라 단동비닐하우스 4개소와 유리온실 1개소로 나누어 실시했으며 첫 수확에 성공함으로써 남해군 소득작물의 가능성을 확인했다.

특히 보물섬 남해군이 여름철 관광객들이 많이 찾는 유명 피서지인 것을 고려해 볼 때 관광객을 대상으로 홍보와 판매를 할 수 있는 이점이 있다.

앞으로 남해군은 하미과가 신규 소득 작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지역에 맞는 재배법을 개발하는 등 작목 육성을 이어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스토리로 보내기
  • 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 블로그로 보내기
  • 인쇄하기
많이 본 뉴스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저작권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처리(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 무단 수집거부
본사: 경남 창원시 마산합포구 산호동5길 18 2층 ㅣ 대표전화 : 070) 4038-2583ㅣ 팩스 : 070) 4300-2583 ㅣ 편집국 전화 : 0505) 871-0018ㅣ등록번호: 경남 다 01458ㅣ등록일자: 2012.01.31ㅣ발행/편집인:안기한 ㅣ 편집국장: 김호경ㅣ청소년보호책임자:안기한 ㅣ경남우리신문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므로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 을 금합니다.ㅣ 자매지:창원times,시사우리신문 ㅣ 기사제보 : agh0078@hanmail.net
Copyright ⓒ 2017 경남우리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