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

본문 바로가기

메인 롤링

사이트 내 전체검색
사회
[경남우리신문]코로나19 바이러스가 장기화되고, 부동산 시장 혼란에 물 폭탄으로 인한 최악의 수해가 지역을 가리지 않고 광범위하게 발생하는 가운데 민심이 급격히 요동치고 있고, 정부의 복구 대응 역량 또한 시험대에 올랐다.    수해 복구를 위한 지원에 대해서는 공감대가 형성됐지만 한편에선 이명박 정부의 4대강 사업이 소환되고, 문재인 정부의 태양광 사업이...
2020-08-14 06:46:00
김은수 기자
[경남우리신문]코로나19 바이러스가 장기화되고, 부동산 시장 혼란에 물 폭탄으로 인한 최악의 수해가 지역을 가리지 않고 광범위하게 발생하는 가운데 민심이 급격히 요동치고 있고, 정부의 복구 대응 역량 또한 시험대에 올랐다.    수해 복구를 위한 지원에 대해서는 공감대가 형성됐지만 한편에선 이명박 정부의 4대강 사업이 소환되고, 문재인 정부의 태양광 사업이...
2020-08-14 06:35:00
김욱 기자
[경남우리신문]코로나19 바이러스가 장기화되고, 부동산 시장 혼란에 물 폭탄으로 인한 최악의 수해가 지역을 가리지 않고 광범위하게 발생하는 가운데 민심이 급격히 요동치고 있고, 정부의 복구 대응 역량 또한 시험대에 올랐다.   수해 복구를 위한 지원에 대해서는 공감대가 형성됐지만 한편에선 이명박 정부의 4대강 사업이 소환되고, 문재인 정부의 태양광 사업이 ...
2020-08-14 06:21:00
김호경 기자
[경남우리신문]코로나19 바이러스 확산이 장기화되고, 부동산 시장 혼란에 물 폭탄으로 인한 최악의 수해가 지역을 가리지 않고 광범위하게 발생하는 가운데 민심이 급격히 요동치고 있고, 정부의 복구 대응 역량 또한 시험대에 올랐다.    수해 복구를 위한 지원에 대해서는 공감대가 형성됐지만 한편에선 이명박 정부의 4대강 사업이 소환되고, 문재인 정부의 태양광 ...
2020-08-14 06:10:00
김호경 기자
김경수 지사, 창녕 제방붕괴 ‘보’ 탓 속단 어렵다. “제방 관리 부실 동의, 정밀조사 후 재발방지 노력할 것” 창녕군과 군민의 적극 대처 인명피해 막은 것 높이 평가 ‘칭찬’     [경남우리신문]정치권에서 창녕군 낙동강 제방 붕괴(20m)가 '4대강사업 탓이다. 아니다' 공방중인 가운데, 여권 잠룡에 속한 김경수 경남지사가 '보 탓이라고 속단하기 어렵다...
2020-08-13 16:44:00
김호경 기자
“낙동강 제방 붕괴는 관리 제대로 안한 국토부 탓 입니다!” 이재오 전 장관, 낙동강 제방붕괴 현 정부 책임 주장 국토부 위임 받은 수자원공사 배수문 주변 관리 부실 지적   [경남우리신문] 4대강 전도사인 이재오 전 장관이 창녕 낙동강 제방 붕괴현장을 찾아 ‘제방 붕괴가 보로 인한 수압이 원인이라는 정부여당의 주장은 거짓 선동임을 확인했다’고 목소리를 높...
2020-08-13 16:20:00
김호경 기자
[경남우리신문]창원 시내버스 6개사 노조가 파업 4일 만인 지난 2일 오전 5시부터 시내버스 운행이 재개되면서 사실상 정상화됐다.   ▲창원 시내버스 파업 중단... 2일 노사합의 정상화 운행 재개     ©경남우리신문 편집국 버스파업에 동참한 (대중교통·마인버스·신양여객·동양교통·창원버스·대운교통)6개사 노사는 지난 1일 오후 3시께부터 12시간에...
2020-08-03 16:35:00
노상문 기자
[경남우리신문] 최근 고위 공직자와 국회의원 가운데 상당수가 다주택자라는 사실이 확인되면서 부동산 정책에 대한 신뢰가 떨어졌다는 지적이 많은 가운데 국민 10명 중 7명은 국회의원‧국무위원‧지자체 단체장 및 지방의원과 고위공무원의 다주택 보유를 부정적으로 보는 여론이 우세한 것으로 조사됐다.   ▲국회의원 및 고위 공직자 다주택 보유금지, ‘찬성’ 72...
2020-08-02 20:13:00
정재학 기자
[경남우리신문] 창원시 주요 도로가 대부분 한산해 보였다. 인구 104만명이 넘는 대도시의 유일한 대중교통 수단인 시내버스 6개사 소속회사들이 임금협상 결렬로 30일 새벽부터 전면 파업에 돌입했기 때문이다.창원시 시내버스 파업으로 인해 사실상 시민들의 불편이 현실에 직면하게 됐다. ▲시내버스를 기다리고 있는 시민     ©경남우리신문 편집국 임금협상 조...
2020-07-30 10:20:00
황미현 기자
[경남우리신문] 창녕군이 휴일에 발생한 수질오염사고에 대해 신속하고도 체계적인 방제작업으로 피해를 최소화시켜 해당 지역 주민들로부터 칭송을 받고 있다.    집중호우가 내리던 지난달 26일(일요일) 아침 7시30분경, 창녕군청 상황실로 ‘농수로에 시커먼 오염물질이 흘러 내린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창녕군이 농수로를 통해 인근 늪으로 유입되는 폐잉크...
2020-07-28 17:13:00
김욱 기자
[경남우리신문] 배우 김부선은 이재명 경기도 지사의 대법원 판결 직후인 16일 오후 자신의 페이스북에 "무죄? Fuck you"라는 메시지를 남긴 후 1시간이 지나 또 다시 이 지사를 향해 "이재명은 내집에서 님들이 상상도 못할 끔찍한 과거 행적들을 말한적 있다"며" 그말을 듣고 오만정이 떨어져서 헤어지게 된 것이다"라고 밝히면서" 사람이라면 나와 내딸에게...
2020-07-18 12:25:00
홍재우 기자
[경남우리신문] 배우 김부선이 이재명 경기도 지사의 대법원 판결 직후인 16일 오후 자신의 페이스북에 "무죄? Fuck you"라는 메시지를 남기면서 또 다시 이 지사 저격수로 나섰다. ▲연합뉴스 캡쳐     ©경남우리신문 편집국 김부선은 17일 오전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재명이 살려준게 접니다"라고 폭로했다.    이날 김부선은 "강용석변호사에게...
2020-07-18 11:54:00
정재학 기자
[경남우리신문] 배우 김부선은 이재명 경기도 지사의 대법원 판결 직후인 16일 오후 자신의 페이스북에 "무죄? Fuck you"라는 메시지를 남긴 후 1시간이 지나 또 다시 이 지사를 향해 "이재명은 내집에서 님들이 상상도 못할 끔찍한 과거 행적들을 말한적 있다"며" 그말을 듣고 오만정이 떨어져서 헤어지게 된 것이다"라고 밝히면서" 사람이라면 나와 내딸에게...
2020-07-18 11:46:00
박인수 기자
[경남우리신문] 배우 김부선이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대법원 무죄 판결에 욕설로 받아쳤다.  배우 김부선은 이 지사의 대법원 판결 직후인 16일 오후 자신의 페이스북에 "무죄? Fuck you"라는 메시지를 남겼다.   "무죄? Fuck you"라는 메세지를 남긴 후 20시간이 경과한 17일 현재 댓글 49개와 21회 페이스북에 공유됐다.   ▲김부선 페이...
2020-07-18 11:40:00
김은수 기자
[경남우리신문] 4.15 총선 부정선거의 명장면 TOP20 Ver1.0 이미지가 소셜네트워크 서비스인 페이스북에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민경욱 전 미래통합당 의원도 14일 오전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부정선거의 명장면 TOP20 Ver1.0 이미지를 첨부하면서 "말이 필요 없습니다"라고 게재했다.   이날 민 의원은 "네덜란드에서 활동 중인 My J라는 분...
2020-06-14 14:59:00
안기한 기자
[경남우리신문] 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가 13일 오전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윤미향 의혹 제기하는 곽상도 “고문검사 아냐”라는 기사제목을 링크한 후 "싸움의 기술"에 대해 설명했다.   ▲진중권 페이스북     ©경남우리신문 편집국 이날 진 전 교수는 "음모론까지 동원한 무차별한 공격은 결국 역공을 부르기 마련입니다"라며"벌써 민주당과 윤미향 측에서 ...
2020-06-13 22:09:00
김욱 기자
[경남우리신문] 진중권 전 동양대교수가 13일 오후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국수 처먹을 땐 요사 떨더니"…北 옥류관 주방장까지 南 비난(종합)이라는 기사제목을 링크한 후"이건 국가원수에 대한 외교적 실례이기 때문에 누군가 북에 대해 점잖게 한 마디 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진중권 페이스북     ©경남우리신문 편집국 이날 진 전교수는 "상스러운...
2020-06-13 21:17:00
김호경 기자
[경남우리신문] 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가13일 오후 자신이 운영하는 페이스북을 통해"문빠들의 궤변들을 모아 '오류론' 책을 하나 쓸까?"라며" 제목은 '문빠 탈출은 지능순'"이라고 직격탄을 날렸다.   ▲진중권 페이스북 캡쳐     ©경남우리신문 편집국 이날 진 전 교수는 "나경원 아들 논문 무혐의. 실제로 연구는 같이 했다는 얘기. 하지만 그 연구의...
2020-06-13 20:25:00
안민 기자
[경남우리신문]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가 31일 오후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질투" "노망" "대구할매"…이용수 할머니를 겨눈 2차가해라는 기사와 "누가 이용수 할머니의 분노에 ‘불순물’을 섞는가"라는 두 건의 기사를 링크한 후 "기억의 터 기념물에서 심미자 할머니의 이름은 지워지고, 엉뚱하게 윤미향의 이름은 새겨져 있다고"라며"그 변괴에 비하면 이런 건 ...
2020-06-01 00:38:00
박인수 기자
[경남우리신문] 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가 윤미향 사건에 대해 "호미로 막을 걸 가래로 막는 꼴이 됐다"고 저격했다.   진 전교수는 27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윤미향 사건은 호미로 막을 걸 가래로 막는 꼴이 됐다"며"법적인 판단과 상관 없이, 일단 드러난 사태만 갖고도 얼마든지 윤리적-정치적 판단을 내릴 수는 있거든요. 공직자의 도덕적 자질을 묻는 윤...
2020-05-28 21:52:00
신석철 기자
게시물 검색
많이 본 뉴스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저작권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처리(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 무단 수집거부
본사: 경남 창원시 마산합포구 산호동5길 18 2층 ㅣ 대표전화 : 070) 4038-2583ㅣ 팩스 : 070) 4300-2583 ㅣ 편집국 전화 : 0505) 871-0018ㅣ등록번호: 경남 다 01458ㅣ등록일자: 2012.01.31ㅣ발행/편집인:안기한 ㅣ 편집국장: 김호경ㅣ청소년보호책임자:안기한 ㅣ경남우리신문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므로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 을 금합니다.ㅣ 자매지:창원times,시사우리신문 ㅣ 기사제보 : agh0078@hanmail.net
Copyright ⓒ 2017 경남우리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