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영, 동백오일 프랑스 수출 | 경제일반

본문 바로가기

메인 롤링

사이트 내 전체검색
경제일반
통영, 동백오일 프랑스 수출
기사입력 2020-11-30 14:46   최종편집 경남우리신문
작성자 김은숙

본문

[경남우리신문]통영시 소재 ㈜한국동백연구소는 11월 30일 2020년산 동백씨를 가공한 오일 6톤을 프랑스로 수출 했다.

백 씨앗은 마땅한 쓸모가 없어 버려지기 일쑤였지만 ㈜한국동백연구소는 이러한 동백씨를 매년 25~30여 톤을 수매해 가공한 동백오일을 프랑스, 일본, 캐나다 등 해외로 수출해 그 우수성을 널리 알려왔다.

올해는 이상고온으로 인한 수확량 증가로 수매 단가가 전년대비 하락했다에도 불구하고 약 2개월 동안 200여명의 인원이 수매에 참여해, 총 34톤의 동백씨를 수매했다.

이렇게 수매된 동백씨를 가공해 지난 2005년부터 16년째 통영동백오일을 일본과 프랑스 등으로 수출하고 있으며 코로나로 인한 해외 수출규모의 하락세에도 불구하고 올해 프랑스로 수출하는 쾌거를 이루었다.

1954098754_9Cf2jtEb_8d4e78a67672a0bc5a3b
▲통영, 동백오일 프랑스 수출     ©경남우리신문 편집국

심명란 통영시농업기술센터소장은 “통영시는 지역유휴자원인 동백씨를 활용한 특산품 개발에 꾸준히 사업을 전개해 왔으며 버려질 뻔한 동백씨를 수매하고 가공함으로써 지역의 새로운 일자리와 소득원 창출은 물론 지역의 기술로 가공돼 고급 특산품으로 자리잡고 있다”고 전했다.

또한, 코로나19 영향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요즘 지역특산품 개발과 수매지원이 지역활성화에 조금이나마 활력을 불어넣기를 기대하고 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스토리로 보내기
  • 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 블로그로 보내기
  • 인쇄하기
많이 본 뉴스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저작권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처리(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 무단 수집거부
본사: 경남 창원시 마산합포구 산호동5길 18 2층 ㅣ 대표전화 : 070) 4038-2583ㅣ 팩스 : 070) 4300-2583 ㅣ 편집국 전화 : 0505) 871-0018ㅣ등록번호: 경남 다 01458ㅣ등록일자: 2012.01.31ㅣ발행/편집인:안기한 ㅣ 편집국장: 김호경ㅣ청소년보호책임자:안기한 ㅣ기사배열 책임자:김호경 ㅣ경남우리신문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므로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 을 금합니다.ㅣ 자매지:창원times,시사우리신문 ㅣ 기사제보 : agh0078@hanmail.net
Copyright ⓒ 2017 경남우리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