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 10명 중 5명, 청와대 특별감찰반 민간인 사찰 했을 것 | 정치이슈

본문 바로가기

메인 롤링

사이트 내 전체검색
정치이슈
국민 10명 중 5명, 청와대 특별감찰반 민간인 사찰 했을 것
기사입력 2019-01-25 02:11   최종편집 경남우리신문
작성자 안기한

본문

청와대 특별감찰반이 민간인을 사찰했다는 의혹이 제기되는 가운데, 이와 관련한 국민들의 의견을 수렴했다.

3743913384_fxu0LAvU_19ace8bdc1cabb4b6216
▲국민 10명 중 5명, 청와대 특별감찰반 민간인 사찰 했을 것     ©경남우리신문 편집국

그결과, 응답자의 49.4%가 ‘민간인 사찰을 했을 것이다’라는 반응을 보였다.

세부 집단별 광주·전라를 제외한 모든 집단에서 ‘민간인 사찰을 했을 것이다’라는 응답이 높게 나타난 가운데, 특히 남성(56.0%), 만50-59세(54.3%), 대구·경북(56.3%)에서 응답 비율이 상대적으로 높았다.

반면, 광주·전라지역 응답자는 ‘민간인 사찰을 하지 않았을 것이다’라는 응답(48.4%)이 높아 차이를 보였다.

한편, ‘민간인 사찰을 하지 않았을 것이다’라는 응답 비율은 36.1%, ‘잘 모르겠다’는 14.5% 였다.

 

이번 조사는 여론조사공정의 자체조사로 전국 만19세 이상 성인 남녀 1,059명을 대상으로 지난해 12월 29일 하루동안 무선전화(50%)와 유선전화(50%) 병행 무작위생성 표집틀을 통한 임의 전화걸기 표집방법으로 실시했으며, 통계보정은 2018년 11월 말 기준 행정안전부 주민등록 인구통계를 기준으로 성, 연령, 지역별 가중치(림가중)를 적용했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0%p이며, 응답률은 3.3%다.


자세한 여론조사는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www.nesdc.go.kr)를 참조하면 된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스토리로 보내기
  • 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 블로그로 보내기
  • 인쇄하기
많이 본 뉴스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저작권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처리(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 무단 수집거부
본사: 경남 창원시 마산합포구 산호동5길 18 2층 ㅣ 대표전화 : 070) 4038-2583ㅣ 팩스 : 070) 4300-2583 ㅣ 편집국 전화 : 0505) 871-0018ㅣ등록번호: 경남 다 01458ㅣ등록일자: 2012.01.31ㅣ발행/편집인:안기한 ㅣ 편집국장: 김호경ㅣ청소년보호책임자:안기한 ㅣ경남우리신문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므로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 을 금합니다.ㅣ 자매지:창원times,시사우리신문 ㅣ 기사제보 : agh0078@hanmail.net
Copyright ⓒ 2017 경남우리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