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N 인기드라마 “여신강림” 남해군 일원에서 촬영 | 사회

본문 바로가기

메인 롤링

사이트 내 전체검색
사회
tvN 인기드라마 “여신강림” 남해군 일원에서 촬영
기사입력 2021-01-19 16:42   최종편집 경남우리신문
작성자 김욱

본문

[경남우리신문]천혜의 자연경관과 설리스카이워크, 독일마을, 청년창업거리 등 수많은 핫플레이스를 자랑하는 남해군이 tvN에서 인기리에 방영 중인 드라마 ‘여신강림’의 배경이 돼 화제를 모으고 있다.

드라마 ‘여신강림’은 인기 웹툰을 원작으로 외모 콤플렉스를 가지고 있다가 '화장'을 통해 여신이 된 주경과 남모를 상처를 간직한 수호가 만나 서로의 비밀을 공유하며 성장하는 자존감 회복 로맨틱 코미디다.

주인공 문가영와 차은우, 그리고 황인엽 등이 남해를 방문해 지난 16일과 17일 양일간 촬영을 했다.

1954098754_qDUO9I27_08f8e8b58c0433798513
▲tvN 인기드라마 “여신강림” 남해군 일원에서 촬영     ©경남우리신문 편집국

최근 개장해 남해의 새로운 랜드마크로 관심을 모으고 있는 설리스카이워크를 비롯해 경상남도 대표 관광지인 독일마을, 관광자원화사업으로 재생을 꿈꾸는 남해대교, 남해읍 카페와 서면 연죽마을, 상상양떼목장, 상주은모래비치 등 남해 전역에서 촬영이 이뤄졌었다.

촬영기간 내내 방송관계자들이 남해의 아름다운 비경에 감탄하며 앞으로 남해를 자주 찾을 것이라고 말했다.

지난 2006년 인기리에 종영한 한예슬, 오지호 주연의 16부작 MBC드라마 ‘환상의 커플’이 남해에서 올로케이션으로 촬영된 이후 남해는 유명 드라마와 영화의 인기 촬영장소로 꾸준히 각광받아오고 있다.

한편 최근 코로나19와 관련해 촬영기간 동안 마스크 착용, 거리두기 등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며 모든 촬영을 마쳤다.

이번 남해에서의 촬영장면은 오는 20일 21일 27일 28일 4일간 tvN에서 밤 10시 30분부터 방영될 예정이다.

심재복 문화관광과장은 “코로나19의 장기화로 더욱더 삭막해진 도시에서 벗어나 남해의 뛰어난 자연경관과 독일마을 등 이국적인 아이템, 그리고 설리스카이워크 같은 새로운 핫플레이스 등을 화면에 담고자 방송사에서 많이 찾고 있다”며 “남해를 배경으로 한 드라마와 영화가 보물섬 남해의 수려한 자연경관과 문화를 널리 알리는 홍보매체로서의 역할을 톡톡히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스토리로 보내기
  • 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 블로그로 보내기
  • 인쇄하기
많이 본 뉴스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저작권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처리(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 무단 수집거부
본사: 경남 창원시 마산합포구 산호동5길 18 2층 ㅣ 대표전화 : 070) 4038-2583ㅣ 팩스 : 070) 4300-2583 ㅣ 편집국 전화 : 0505) 871-0018ㅣ등록번호: 경남 다 01458ㅣ등록일자: 2012.01.31ㅣ발행/편집인:안기한 ㅣ 편집국장: 김호경ㅣ청소년보호책임자:안기한 ㅣ기사배열 책임자:김호경 ㅣ경남우리신문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므로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 을 금합니다.ㅣ 자매지:창원times,시사우리신문 ㅣ 기사제보 : agh0078@hanmail.net
Copyright ⓒ 2017 경남우리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