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짓달 기나긴 밤을’…가곡전수관 송년음악회 열려 | 창원

본문 바로가기

메인 롤링

사이트 내 전체검색
창원
‘동짓달 기나긴 밤을’…가곡전수관 송년음악회 열려
기사입력 2018-12-14 15:15   최종편집 경남우리신문
작성자 김은숙

본문

창원시는 13일 가곡전수관에서 국가무형문화재 제30호 가곡(歌曲) 송년음악회를 성황리에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오후 7시30분부터 9시까지 진행된 이번 공연은 ‘동짓달 기나긴 밤을’이란 주제로 열렸으며, 국악전문연주단 ‘정음’이 무대에 올라 창작곡 ‘달을 꿈꾸는 소년’, 가곡 반우반계 환계락 ‘사랑을’ 등 10여곡을 연주했다. 특히 국가무형문화재 예능보유자인 조순자 가곡전수관장이 공연 해설을 맡아 관람객들의 이해를 높혔다.

 

3535039852_QyZA1Gip_453f06bd77851e8ccda7
▲‘동짓달 기나긴 밤을’…가곡전수관 송년음악회 열려     ©경남우리신문 편집국

가곡은 우리나라 고유의 정형시인 시조에 곡을 붙이고 악기연주에 맞춰 노래를 부르는 음악으로 1969년부터 국가무형문화재로 지정되어 보존되고 있으며 2010년 유네스코 무형유산으로 지정되었다.

 

이번 공연에는 연말연시 바쁜 일정에도 불구하고 허성무 창원시장, 한철수 창원상공회의소장 등 내빈들도 참석했다.

 

특히 지난 1월 가곡전수관과 재매결연을 맺어 ‘회원2동을 가곡의 고장으로’ 만들기 위해 활동 중인 회원2동 주민자치원회 위원 10여명도 참석하여 곡이 끝나는 중간 중간 열광적인 응원으로 공연장의 분위기를 고조시켰다.

신용호 가곡전수관 사무국장은 “이번 송년음악회는 가곡전수관 활성화사업으로 지난 3월부터 10개월간 진행한 상설공연을 마무리하는 공연인데, 시민들과 지역예술인들의 도움으로 성황리에 마무리하게 되어 감사드린다”며 “내년에도 우리 전통예술인 가곡을 더 많이 알리기 위해 다양한 공연과 시민들이 함께하는 교육프로그램을 개설하겠다”고 말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스토리로 보내기
  • 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 블로그로 보내기
  • 인쇄하기
많이 본 뉴스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저작권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처리(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 무단 수집거부
본사: 경남 창원시 마산합포구 산호동5길 18 2층 ㅣ 대표전화 : 070) 4038-2583ㅣ 팩스 : 070) 4300-2583 ㅣ 편집국 전화 : 0505) 871-0018ㅣ등록번호: 경남 다 01458ㅣ등록일자: 2012.01.31ㅣ발행/편집인:안기한 ㅣ 편집국장: 김호경ㅣ청소년보호책임자:안기한 ㅣ경남우리신문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므로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 을 금합니다.ㅣ 자매지:창원times,시사우리신문 ㅣ 기사제보 : agh0078@hanmail.net
Copyright ⓒ 2017 경남우리신문. All rights reserved.